신문보도

갑상선유두상암, 증상 없고 전이속도 빨라서 ‘위험’…정기검진 필수



갑상선유두상암, 증상 없고 전이속도 빨라서 ‘위험’…정기검진 필수



사람과 사람이 커뮤니케이션 하는데 있어 중요한 신체 부위는 바로 목이다. 목은 즐거움, 아픔, 슬픔 등 다양한 소리로 타인에게 의사전달이 가능한 중요한 부위이며 일상생활에서 빠지면 안되는 중요한 부위이기도 하다.

목에서는 수많은 질환이 발생하며 그 중 가장 대표적인 것이 갑상선유두상암이다. 갑상선유두상암은 갑상선암의 80~90%를 차지하는 가장 흔한 암으로 천천히 자라는 암이라 하여 ‘거북이암’이라고도 불린다.

강남베드로병원 윤여규갑상선클리닉 윤여규 원장에 따르면 이 질환의 원인은 아직까지 명확하게 밝혀지지 않았지만 일상생활 중 방사선에 과량 노출되거나 유전적 요인 등으로 유추되고 있으며 최근에는 남성보다 여성에게 다섯 배 이상 많이 발병하고 있다 . . . <중략> . . 




위 이미지를 클릭하시면 기사 원문을 확인하실 수 있습니다